‘불사조, 비상하다’ – 넷플릭스에서 방영될 혁신적인 패럴림픽 다큐멘터리 영화

Italy's Bebe Vio is one of the athletes featured in 'Rising Phoenix'.
Italy's Bebe Vio is one of the athletes featured in 'Rising Phoenix'.

전 세계의 패럴림픽 선수들이 들려주는 패럴림픽의 특별한 이야기가 담긴  다큐멘터리 영화, ‘불사조, 비상하다’가 넷플릭스를 통해 개봉합니다.

8월 26일 수요일, 패럴림픽 무브먼트에 대한 다큐멘터리 영화, ‘불사조, 비상하다’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개국에 동시 개봉됩니다.

이 다큐멘터리 영화는 도쿄 2020에 맞춰 개봉될 예정이었지만, 이제는 패럴림픽 D-1년을 기념하는 또다른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되었습니다.

2차 세계대전의 잔해 속에서 탄생해 지구상 세 번째로 큰 스포츠 이벤트가 되고, 그 과정에서 장애와 다양성, 그리고 인간의 잠재력에 대한 세상의 시각을 지금도 계속해서 변화시키고 있는 전세계적인 운동의 불씨가 되기까지. ‘불사조, 비상하다’는 전 세계의 패럴림픽 선수들을 통해 패럴림픽의 놀라운 이야기들을 들려줍니다. 

이 영화에는 베베 비오 (이탈리아), 앨리 콜 (호주), 장 밥티스테 알래즈 (프랑스), 맷 스터츠먼 (미국), 수이 즈어 (중국), 라일리 배트 (호주), 은탄도 마흘랑구 (남아프리카 공화국), 타티아나 맥파든 (미국)을 포함한 많은 선수들이 출연했습니다.

‘불사조, 비상하다’는 HTYT 필름과 패션 픽쳐스가 벤쳐랜드 앤드 미스핏츠 엔터테인먼트와 공동으로 제작했습니다.

기사 제공: Paralympi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