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주의 소셜 미디어 하이라이트: 한계를 향한 도전과 경쟁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 10월 5일: 아메리칸 리그 디비전 시리즈 1차전에서 양키스를 상대로 투런 홈런을 친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 (Photo by Sean M. Haffey/Getty Images)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 10월 5일: 아메리칸 리그 디비전 시리즈 1차전에서 양키스를 상대로 투런 홈런을 친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 (Photo by Sean M. Haffey/Getty Images)

도쿄 2020은 매주 소셜 미디어에서 스포츠와 관련된 포스트 중 최고들을 골라 소개해 드립니다. 선수들이 이번 주는 어떻게 보냈는지 살펴보실까요?

포스트시즌 통산 7호 안타⚾

탬파베이 레이스에서 뉴욕 양키스와의 디비전 시리즈를 치르고 있는 최지만. 포스트시즌 통산 7호 안타로 한국인 타자 포스트시즌 최다안타 기록을 세웠습니다. 탬파베이와 뉴욕의 디비전 시리즈는 10일에 있을 마지막 5차전에서 챔피언십 시리즈에 나설 팀이 가려지게 됩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Keep going 💥 #raysup

A post shared by 만지 (@ji_man_choi) on

드디어 내일 🏀

내일, 10월 10일부터 WKBL이 개막합니다. 2011-12 시즌 이후 9년만에 외국인 선수 없이 100% 국내파 선수로만 치러지는 이번 시즌. 올림픽 본선을 위한 준비 과정이기도 합니다!

절대 잊지 못할 순간 📆

라파엘 나달의 팬인 세바스찬 코르다는 프랑스 오픈에서 나달과의 맞대결 성사에 정말 흥분했습니다. 경기가 끝난 뒤에는 사인까지 요청했는데요, 나달도 코르다의 부탁을 흔쾌히 들어줬습니다.

가라테, 돌아오다 🥋

7개월 이상이나 참가할 대회가 없었던 산드라 산체스가 내셔널 가라테 리그의 시작과 동시에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회복을 향한 길 ❤️‍🩹

9월에 발목 수술을 했던 빅터 악셀슨이 재활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번주에는 실내 사이클에 올랐네요.

운동 사진의 기본 📷

남아프리카 공화국으로 복귀한 패럴림픽 2회 출전자, 아룬 웨이어스가 훈련 세션 중에 멋진 포즈를 선보입니다.

깜짝 승리 👏👏

이가 즈비아텍이 전 세계 랭킹 1위이자 우승 후보인 시모나 할레프의 연승 행진을 70분만에 끝내버렸습니다.

그린 머신의 데뷔 🏉

2016 리우 올림픽 7인제 럭비 금메달리스트, 엘리아 그린은 NRL 여자 럭비 리그 데뷔에서 기계와도 같은 활약을 펼쳤습니다.

커피와 강아지 🐕☕

10월 4일이 세계 반려동물의 날이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이 날을 축하하는 의미에서 수영 선수 브루노 프라투스와 그의 구조견, 해리슨의 즐거운 한 때를 공유합니다.

프라투스는 “짖는 거 아닙니다. 하품이에요.” 라고 썼네요.

목표를 향해 🏋️‍♂️

내년 패럴림픽에서 남자 포환던지기 종목에 출전할 독일의 니코 카펠이 파워리프팅 훈련으로 대회 준비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한계는 없다 💪

호주의 휠체어 농구 선수, 셸리 크로나우가 말합니다. ‘불가능은 없다.’

제일 좋아하는 수영 훈련 🏊‍♀️

인터내셔널 스위밍 리그가 다가오는 가운데, 에너지 스탠다드 팀의 감독이 전통적인 “핑거 드래그” 훈련 장면을 공유했습니다. 어떤 훈련인지, 다수의 세계 기록을 보유한 사라 셰스트룀의 시범을 통해 살펴보시죠.

🏆🏆🏆🏆

이번 주, 시애틀 스톰이 WNBA 우승을 거뒀습니다. 수 버드에게는 네 번째 우승이었는데요, 도쿄에서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기네스 세계 기록 보유자 📜

쿠니에다 신고가 휠체어 테니스 그랜드슬램 최다 우승으로 기네스 기록에 올랐습니다. 대단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