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올림픽 순간: 2016 리우 올림픽 카누 여자 K-1 슬라럼 결승

Maialen Chourraut of Spain reacts after crossing the finish line during the Women's Kayak (K1) Final the Rio 2016 Olympics (Photo by Jamie Squire/Getty Images)
Maialen Chourraut of Spain reacts after crossing the finish line during the Women's Kayak (K1) Final the Rio 2016 Olympics (Photo by Jamie Squire/Getty Images)

올림픽 역사상 최고의 순간들을 돌아보며 1년 앞으로 다가온 2020 도쿄 올림픽을 기다려 봅시다. 오늘, 2020년 7월 28일에 방송될 최고의 올림픽 순간은 2016 리우 올림픽 카누 여자 K-1 슬라럼 결승 경기입니다.

2020 도쿄 올림픽의 일정은 확정되었고, 경기장도 발표되었습니다. 그리고, 전 세계에 있는 선수들이 지구상 최고의 무대에 서기 위한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올림픽 개막을 단 1년 앞둔 지금, 16일간 진행될 '최고의 올림픽 순간' 시리즈를 통해 역대 올림픽 중에서도 정말 잊을 수 없고, 감동적이며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장면들을 다시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요?

리우 올림픽 카누 여자 K-1 슬라럼 결승

마이알렌 추라우트는 리우에서 스페인 최초의 올림픽 카누 슬라럼 챔피언 자리에 올랐을 뿐만 아니라, 2위와 3.17초 차이라는 압도적인 기록까지 냈습니다.

거의 완벽에 가까운 경기를 마친 추라우트는 이 승리에 대해 “그냥 집중해서 계속 앞으로 갔을 뿐입니다. 지금은 다 흐릿하게 기억날 뿐이에요. 카누를 시작했을 때, 당시 코치이자 현 남편은 인내의 중요성을 가르쳐줬습니다. 그게 열쇠였던 것 같아요.”라는 말을 남겼습니다.

그 인내는 당연히 결실을 맺었습니다. 추라우트는 올림픽 역사상 가장 기억에 남을 만 한 승리를 만들어냈으니까요.

여자 카누 K-1 회전 결승 | 리우 2016 | 최고의 올림픽 순간
35:20